홈페이지 주인장 소개지리산에 대한 간략한 소개등반에 관한 기본적인 정보
지리산 산행 후기가 있는 곳입니다
칼럼
어떤 이야기든 자유롭게 나누세요. 단, 광고글이나 악성 루머글은 사절.
지리산에 담긴 추억
지리산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다면 언제든지 환영
홈페이지에 놀러온 소감을 남기세요...

 Login   Join   

중봉 http://jirisanlove.com
가을날 광양 백운산에서...진틀-백운산-신선대...[2017.10]
화창한 가을날 광양 백운산에서...


@ 걸었던 길 : (첫날 4시간,둘째날 2시간)

진틀 병암산장 - 숯가마터 - 백운산 - 정상 아래 데크 (야영) - 신선대 - 진틀


@ 언제 : 2017.10.21 (토) ~ 22 (일)  1박 2일  


@ 누구와 : 녹두 산악회...오해봉,이영진,김진수님과 함께...
(게스트 오해봉님 아재,이영진님 동서,김진수님 지인 이정훈 하동군의회 전의장)


@ 벽공의 화창한 가을날에...




[백운산 지도...]



[금요일이 반차라서 백운산 한재에 오후 3시경에 도착을 한다...
이곳에서 하룻밤을 보낼것이다...]



[한재에서는 백운산 정상과 도솔봉으로 갈수 있다...]



[낙엽송 낙엽이 깔린 한재의 넓은 공터...]



[진틀에서 백운산 정상으로 올라가면서 이영진님...]



[이번에 게스트로 참가하신 오해봉님 아재와 이영진님 동서...]



[김진수님 친구인 전 하동군의회 의장 이정훈님...]



[김진수님과 이정훈님...친구끼리...]



[오해봉님...]



[정상으로 올라가면서 휴식...]



[능선으로 올라가니 단풍이 반겨준다...]









[정상으로 가는 계단에서 김진수님...]



[정상 아래 데크에서 김진수님과 이정훈님...]



[억불봉으로 뻗은 능선...]



[진틀에서 올라온 계곡이 보인다...]



[주변 능선에 단풍이 한창이다...]



[정상 아래 데크에서 이정훈님...]



[신선대-한재-따리봉-도솔봉이 보인다...]



[백운산 고스락...]



[백운산 상봉...]



[백운산 상봉에서 나...중봉...]



[걷고 싶은 억불봉 능선...]






[천왕봉에서 노고단까지 지리산 주능선이 보인다...]



[정상 아래 데크...이곳에서 하룻밤 보낼 것이다...]



[정상 아래에서 나 중봉...]



[백운산 상봉에서 김진수님...]



[이영진님 동서...]



[데크에 피칭한 텐트들...]



[2017.10.21. 토요일 일몰...]






[일요일 아침 도솔봉 능선...]



[일요일 아침 정상을 바라보며...]



[하산하기 전에 단체로...]






  김진수 선생님
지난 9월 한달을 건너 뛰고 함께한 산행이여서 더욱 좋았습니다 백운산의 고운 단풍도, 장쾌한 지리산 주능선을 한번에 바라본 시원한 조망도. 멀리서 바라온 고향 풍경도 그리고 무엇 보다도 좋은 사람들과 함께해서 더욱 좋았습니다 다음달 비슬산에서의 늦가을 풍경도 벌써 부터 기대가 됩니다
데리고 온 친구에게도 따뜻하게 환대해 주셔서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2017/10/23  
  중봉 김진수님...
이번에도 녹두팀 총무로 수고가 많았습니다.
광양 백운산행...날씨,멤버,음식,야영지...모두다 좋았습니다.
너무나 짧은 가을날이라 다음달 산행은 겨울 내음이 날것 같습니다.
2017/10/23  
  오해봉 백운산상봉 좋은산행후 단체사진을 찍으면서 제가
잠시만 조금만더 이해 했드라면 좋았을것인데 중봉님과 진수님에게 대단히 미안 하답니다
부산까지 갈길이 멀면서도 금오산까지 데려다 주셔서
참으로 고마웠습니다
항상 건강 하시고 좋은일만 있으세요.
2017/10/27  
  중봉 오선배님...
안전산행을 마치고 무사히 귀가 하셨지요?
늘 건강하게 다니시는 모습이 부럽습니다.
이번에는 아재님도 동행하시고 백운산의 하룻밤이 좋았답니다.
다음 산행때도 건강한 모습으로 뵙기를 바랍니다.
2017/10/27  
 List 



no subject name date read
301  다시 영남 알프스를 생각하며... [8]  중봉   2008/06/09  10405
300  <나의 산행기>를 읽는 분에게.... [5]  중봉   2004/03/12  11082
299  무더위에 고헌산에서...외항재-고헌산...[2018.7] [2]  중봉   2018/07/17  73
298  안개비를 맞으며...석남터널-가지산...[2018.7] [2]  중봉   2018/07/11  91
297  장마비를 맞으며...태고사-낙조산장...[2018.6] [2]  중봉   2018/07/02  103
296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도래재-천황산...[2018.6] [2]  중봉   2018/06/26  87
295  절세미인 설악산에서...한계령- 곡백운동...[2018.6] [2]  중봉   2018/06/20  153
294  하동 형제봉에서...활공장-형제봉-철쭉제단...[2018.5] [2]  중봉   2018/05/20  189
293  봄산행...완도 상왕봉에서...심봉-숙성봉...[2018.3] [6]  중봉   2018/03/26  349
292  다시 찾은 와룡산에서...청룡사-민재봉...[2018.2] [4]  중봉   2018/02/12  397
291  겨울의 민주지산...황룡사-삼도봉...[2018.1]  중봉   2018/02/12  348
290  얼어븥은 양악폭포...토옥동-양악폭포...[2018.1]  중봉   2018/01/15  364
289  바래봉 폭설 산행...운지사-바래봉...[2018.1] [2]  중봉   2018/01/11  395
288  2017년 한해를 보내며...지장골-거망산-태장골...[2017.12] [4]  중봉   2018/01/03  367
287  태백산...27년전의 추억...당골-반재-천제단...[2017.12]  중봉   2017/12/27  376
 가을날 광양 백운산에서...진틀-백운산-신선대...[2017.10] [4]  중봉   2017/10/22  622
285  여름을 보내는 금원산...임도-동봉-금원산...[2017.9] [6]  중봉   2017/09/18  585
284  신블산 삼봉능선에서...건암사-삼봉능선-신불재...[2017.9] [4]  중봉   2017/09/18  510
283  잊혀져 가는 산길...오봉-사립재-베틀재...[2017.8] [4]  중봉   2017/08/16  585
282  한여름의 덕유산 서봉...문성-작은참샘-헬기장...[2017.7] [5]  중봉   2017/07/24  658
 List 
1 [2][3][4][5][6][7][8][9][10]..[16]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신의키스
this site gives the best view on res. 1024x768,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