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주인장 소개지리산에 대한 간략한 소개등반에 관한 기본적인 정보
지리산 산행 후기가 있는 곳입니다
칼럼
어떤 이야기든 자유롭게 나누세요. 단, 광고글이나 악성 루머글은 사절.
지리산에 담긴 추억
지리산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다면 언제든지 환영
홈페이지에 놀러온 소감을 남기세요...


  중봉(2002-09-08 21:21:15, Hit : 4226, Vote : 545
 http://jirisanlove.com
 500년전 김종직은 27개의 봉우리를(1)....

성종3년 壬辰(1472년) 음력 8월 16일...

"아침에도 바람과 비가 사나왔다.
종자들을 향적사로 내려 보냈다.
거기서 식사를 준비하여 오게한 것이다....."

다음날 아침에 천왕봉에 두번째 올랐다.
그는 일행에게 눈길이 미치는,
동서남북의 모든 산봉들을 설명했다.






○ 북쪽
황석산                 함양
취암산                 함양
덕유산                 함양,장수,거창
계룡산                 공주
주우산                 금산
수도산                 거창,금릉
가야산                 합천,성주

○  동북쪽
왕산                    산청
감악산                 산청,거창
팔공산                 달성,대구
청량산                 안동,봉화

○  동남쪽
도굴산                      의령
집현산                      진양
비슬산                      달성,청도
운문산                      청도
원적산(천성산 )          울주,양산


○  동남쪽
병요산                 하동
백운산                 광양

○  서남쪽
팔전산                 흥양

○  서쪽
황산                    남원
무등산                 광주
변산                    부안
금성산                 나주
위봉산                 상산
모악산                 전주
월출산                 영암

○  서북쪽  
성수산                 장수



등등 27개의 산을 설명했다.
그리고 계립령 이북은 옥색빛으로 아득하고
대마도 이남은 하늘에 깔려 눈길이 닿지 않는다고 했다.

이상은 1987년에 출판된 김경렬님의 지리산(1)에 나오는 내용입니다.
저도 맑은날 천왕봉에 올라서 주변의 산봉우리를 조망해보면
겨우 덕유산,가야산,황석산,기백산 등만 구별해낼수 있을 정도입니다.

500년전에 이정도의 산을 구별해 낸다는 것은
김종직 선생이 경상도 지도지,선산 지도지를
제작했던 만큼 실학적인 면에서도 뛰어난 것을 말해줍니다.





  500년전 김종직은 27개의 봉우리를(1)....  중봉 2002/09/08 4226 545
93   500년전 김종직은 27개의 봉우리를(2)....  중봉 2002/09/13 3912 587
92   천년을 지켜온 성모석상....  중봉 2002/09/17 4367 659
91   고정희의 세석고원을 넘으며.....  중봉 2002/10/15 3256 544
90   천왕봉 오르기(1)  중봉 2002/11/15 4752 563
89   천왕봉 오르기(2)  중봉 2002/11/15 4621 580
88   눈속에 갇혔던 지리산,설악산...  중봉 2002/11/15 3373 618
87   또다시 꿈꾸는 반란....  중봉 2002/11/15 3159 547
86   인터넷이 없던 시절...지리산에서 만난 사람...  중봉 2002/11/15 3496 613
85   지리속으로 떠난 우천 허만수님....  중봉 2002/11/17 4534 484
84   나는 밀림의 요정으로 살고 싶었는데....  중봉 2002/11/24 4393 537
83   김경렬님의 1964년 칠선계곡 개척등반....  중봉 2002/11/25 5055 603
82   천왕봉 성모석상 이야기....  중봉 2002/11/25 17356 609
81   김경렬님의 어제의 지리산(1).....  중봉 2002/11/25 6585 585
80   김경렬님의 어제의 지리산(2)....  중봉 2002/11/25 6889 632
79   가끔은 혼자이고 싶다....  중봉 2002/10/08 3460 546
78   이 가을에 생각나는 詩人 고정희...  중봉 2002/10/11 3446 534
77   드라마 산 주제가....<저산너머>  중봉 2003/01/18 3438 486

1 [2][3][4][5][6]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
this site gives the best view on res. 1024x768, all rights reserved.